드디어 오늘 건강검진을 받는다.
2년만에 내 건강이 얼마나 나빠졌을까 걱정이다.

2년 전보다 술 양과 횟수 면에서 다 늘고... 담배도 그대로 피고 있고... 살도 쪘다.
건강에 좋아질만한 사항은 없는듯 ㄱ-

건강나이가 내 나이보다 한 3~4살은 많게 나올것 같은 불길한 예감이 든다.
더욱더 문제인 것은 이런걸 알면서도 좋아지려고 실천은 안하고, 오히려 점점 포기하고 있는것 같다는 것이다.
뷁

PS) 어제 저녁 9시 이후로는 물도 마시지 말라고 하던데(인터넷에서 찾아본 결과),
     허나, 물도 많이 마시고 11시경 도너츠도 무심코 하나 먹고, 아침에도 물마시고, 담배피고
     게다가 커피까지 마실뻔 했다... 역시 습관이란...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It's gone - YB  (0) 2006.09.30
사장이 모르는 직원 마음, 직원이 모르는 사장 마음  (0) 2006.09.25
오늘은 건강검진 받는날...  (1) 2006.09.20
다시 간 훈련소  (0) 2006.09.18
혈액형 테스트 결과  (0) 2006.09.13
지르고 싶다...  (0) 2006.09.13
Posted by 봉보리봉봉

블로그 이미지
봉보리봉봉

공지사항

Yesterday73
Today10
Total144,397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