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8.07.30 23:03 일상

mistake

그러는게 아니었는데...

나 원참~ 이래놓고 이제 내가 어떻게 해야할지 앞이 캄캄하네 젠장
아직은 때가 아니었는데, 그냥 그 때 기분에 또 떠밀려서 이렇게까지 와버린 것 같은 기분이고...
하지만, 뭐 누가 떠밀어서가 아니고 내가 어쨌든 처신을 잘못한 것이니 누굴 탓할 수도 없는 일이네.

챙피해서 쥐구멍에라도 숨고 싶은 심정...
아~ 답답하다. 또 한사람에게 상처를 안겨준 것 같아서...
아니면 어쩜 지금 또 이런 생각을 갖는 내가 성급한건지도...

그냥 아닌것 같다는 생각뿐이다.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모든 사람들이 YES일 때, 자신있게 NO??  (0) 2008.09.03
두둥..  (4) 2008.08.11
mistake  (0) 2008.07.30
금연 1일 째...  (1) 2008.07.25
굴레  (0) 2008.07.16
힘들다...  (0) 2008.07.10
Posted by 봉보리봉봉

블로그 이미지
봉보리봉봉

공지사항

Yesterday33
Today13
Total148,144